어른의 페로몬 넘치는 이색 콤비가 탄생한다.「불륜은 문화」등의 명언을 가지는 탤런트 이시다 쥰이치(52)와 영화 「꽃과 뱀」으로 관능미를 체현 한 여배우 스기모토 아야(38)가 음악 유닛 「쥰이치&아야」를 결성. 10월 6일부터 방송의 「벌꿀 금귤 목캔디」의 CM에 출연해, 듀엣곡 「반대로 그 거사랑일지도」를 피로한다.
 상품 발매원 노벨 제과로부터 「폭넓은 연대에 지지를 받아 남녀노소의 호감도가 높다」로서 출연을 의뢰받아 유닛 결성도 제안되었다. 2명은 「무드 듀엣 가요의 새로운 결정차례를 만들자」라고 쾌락.「헤어져도 좋아하는 사람」(79년) 「남자와 여자 러브 게임」(87년)로 대표되는 쇼와의 정평을 부활시켜, 풍부한 연애 경험을 살려 남녀의 사랑을 표현하는 기획에 찬동 했다.
 CM영상은 유닛의 PR비디오풍의 구성. 호화 여객선의 갑판에서 얼싸안아, 팔을 관련되게 해 치크 댄스 한다. 볼 만한 곳은 스기모토가 장미의 꽃다발로 이시다의 얼굴을 후려갈기는 씬.「인생으로 처음으로 여성에게 맞았습니다」라고 하는 이시다가, 색남도 형태 없음의 연기에 전력투구 하고 있다.
 92년의 앨범 「EGOIST」이래, 약 14년만의 레코딩에 임한 이시다는 「초오래간만이므로 긴장했지만 즐거웠다」. 작년, 영화 「꽃과 뱀2」의 관련 앨범 「데카당스」로 약 10년만에 음악 활동을 재개한 스기모토는 「이렇게 즐거운 현장은 오래간만」. 2명은 CD데뷔도 시야에 넣고 있다고 한다.

(일간 스포츠 09월 28일 11시 00분)

石田純一&杉本彩が大人のデュオ結成



 大人のフェロモンあふれる異色コンビが誕生する。「不倫は文化」などの名言を持つタレント石田純一(52)と、映画「花と蛇」で官能美を体現した女優杉本彩(38)が音楽ユニット「純一&彩」を結成。10月6日から放送の「はちみつきんかんのど飴」のCMに出演し、デュエット曲「逆にそれって愛かもね」を披露する。
 商品発売元ノーベル製菓から「幅広い年代に支持され、老若男女の好感度が高い」として出演を依頼され、ユニット結成も提案された。2人は「ムード・デュエット歌謡の新定番をつくろうよ」と快諾。「別れても好きな人」(79年)「男と女のラブゲーム」(87年)に代表される昭和の定番を復活させ、豊富な恋愛経験を生かして男女の情愛を表現する企画に賛同した。
 CM映像はユニットのPRビデオ風の構成。豪華客船の甲板で抱き合い、腕を絡ませ、チークダンスする。見どころは杉本がバラの花束で石田の顔を殴りつけるシーン。「人生で初めて女性に殴られました」という石田が、色男も形なしの演技に体当たりしている。
 92年のアルバム「EGOIST」以来、約14年ぶりのレコーディングに臨んだ石田は「超久しぶりなので緊張したけど楽しかった」。昨年、映画「花と蛇2」の関連アルバム「デカダンス」で約10年ぶりに音楽活動を再開した杉本は「こんなに楽しい現場は久しぶり」。2人はCDデビューも視野に入れているという。

(日刊スポーツ 09月28日 11時00分)
신고

BLOG main image
by Napl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674)
Single (4222)
Album (4220)
News & Info (695)
Release (516)
Special (21)
Total : 1,203,527
Today : 1 Yesterday : 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