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30일, aiko의 프리 라이브 「LOVE LIKE ALOHA vol.2」가 개최되었다. 2003년의 같은 날에 행해진 제1번째에서는, 오피셜 모바일 사이트와 오피셜 사이트만, 1주간만의 고지였음에도 불구하고, 당일은 15000명 이상을 집객한 여름의 일대 이벤트다.
 이 LOVE LIKE ALOHA가 금년 2006년, 장소를 치가사키 「서든 비치가 찢어」로 옮겨, 마침내 제2번째의 개최가 되었다. 저물어 가는 비치의 풍경과 함께 aiko가 등장해, 라이브가 스타트. 기질 알려진 밴드 멤버에 의한 조용한 인스트로부터 일전, 특효의 폭발과 앨범의 리드 싱글이 된 「구름은 흰색 사과는 빨강」의 연주에 맞추고 스테이지에 나타난 aiko는, 매우 기쁜 듯한 「이에~!!」의 구령과 함께, 모인 손님을 마구 부추긴다.

 이번 스테이지는 중앙에 30m 것 하나미치가 설치되어 갑자기 하나미치까지 돌아다니며 초만원의 손님과 함께 손장단 한 aiko. 정말로 노래하는 것, 라이브 하는 것을 좋아하는 모습을 보였다. 올려로부터 전개로 라이브의 막이 열려, 여름에 딱 맞는 아게아게인 악곡에 이은 이 날처음의 MC 그럼, 벌써 가득메워진 회장의 뒤의 뒤까지 염려하는 따뜻함과 프렌드리 마을에서, 단번에 팬과의 거리를 줄였다.

 마지막에 피로된 것은 대히트곡의 「반짝반짝」. 악곡의 마지막에 맞추어 해상에서는 무려 400발 것 불꽃이 발사 되었다. 여름의 마지막에 안성맞춤의 불꽃놀이가 기분 좋은 여운과 함께, LOVE LIKE ALOHA vol.2는 막을 닫았다.
 이 날, 최종적으로는 무려 25000 명이 넘는 팬이, 서든 비치에 모였다.(슌타 베이비)

(08월 31일 12시 00분)

기사 원문 보기

신고

BLOG main image
by Naple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9674)
Single (4222)
Album (4220)
News & Info (695)
Release (516)
Special (21)
Total : 1,195,300
Today : 11 Yesterday : 46